로고
지역소식학생기자구청&의회유관기관서초구소식교육&환경보육소식문화.예술인물&정보포토.동영상서초구 맛집서울시의회
전체기사보기 기사제보   서초구 소식   서초뉴스 발행 신문 보기  
편집  2024.01.18 [21:33]
서초구소식
회원약관
회사소개
서초뉴스 연혁
서초뉴스 후원회
광고/제휴 안내
개인보호정책
기사제보
HOME > 서초구소식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강남역 등 여성 화장실 ‘몰카’ 뿌리 뽑는다
 
서초뉴스 편집국 기사입력  2018/08/16 [17:40]

서울 서초구(구청장 조은희)는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‘몰래카메라(일명 몰카)’범죄 근절을 위해 ‘서초 몰카 보안관’을 선발, 시범운영 후 오는 9월부터 연말까지 4개월간 집중 점검에 들어간다고 15일 밝혔다.

 

‘서초 여성 몰카보안관’ 은 여성 18명이 2인 1조로 구성, 최첨단 탐지기(전자파 및 적외선)를 소지해 지역 내 공공기관, 민간 화장실, 찜질방, 목욕탕 등을 점검한다. 야간에는 경찰서와 월 1회 합동 점검도 병행한다.

 

이들 ‘몰카 보안관’은 50세 이하 여성으로 전직 경찰, 경호원 출신 등을 대상으로 선발, 전문 강사로부터 탐지기 사용법, 몰카 발견 노하우, 발견 시 대응방법 등의 이론과 실습 교육을 받은 후 현장에 배치된다.

 

보안관들은 복장도 명칭에 걸맞게 카우보이 모자와 보안관 마크가 부착된 상의를 착용해 점검한다. 또 1일 2만원의 활동비 지원, 단체 상해보험도 가입해 준다.

 

‘몰카 보안관’이 점검하게 될 지역은 1단계로 유동인구와 유흥업소가 밀집해 있는 강남역 일대로 200여개의 화장실을 대상으로 몰카 설치 여부를 집중 단속한다, 이어 교대·신사·방배·사당역 등 주요 역세권을 중심으로 점검하며, 향후 전 지역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.

 

특히 구는 ‘몰카 보안관’이 4개월간 현장을 점검하며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‘몰카’ 설치가 용이한 화장실의 구조, 주변 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한 ‘몰카 사전예방 매뉴얼’을 제작해 타 기관에 배포할 예정이다. 필요시 구는 ‘몰카 보안관’들이 스마트폰으로 직접 촬영한 점검 장면을 편집해 몰카 예방활동을 위한 교육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.

 

구는 지역 내 요식업 협회, 숙박업 협회 등과 업무협약을 맺는다. ‘몰카 보안관’ 이 지역 내 모든 업소를 점검하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판단해 구에서 대여한 탐지기로 자체 점검토록 유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. 참고로 서초구에는 식품접객업소가 8,900개가 넘고, 공중위생업소도 2,200개소에 달한다.

 

또 ‘몰카 신고센터’도 운영한다. 사업장,학교,공연장 등 건물내 몰카 설치가 의심될 경우 구청에 신고하면 몰카 보안관들이 현장에 나가 점검한다.

 

한편 구는 지난 2016년 강남역 화장실 여성 살인사건을 계기로 △강남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5개 역세권 일대에 CCTV, 비상벨, 비콘 등 안전시설물 223개 ‘안심존’ 설치, △여성들의 늦은 밤 안전한 귀가를 위한 ‘여성 안심귀가 반딧불이 사업’ 등 여성이 안전한 도시 서초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.

 

조은희 서초구청장은 “여성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‘안전한 여성행복도시 서초’를 만들겠다.”고 말했다.

 
▲     © 서초뉴스 편집국


기사입력: 2018/08/16 [17:40]  최종편집: ⓒ seochonews.net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주간베스트
  회원약관회사소개서초뉴스 연혁서초뉴스 후원회광고/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
로고 서초뉴스 대표:홍장연(010-2755-7000)ㅣ사업자등록번호:368-01-00280ㅣ서울시 서초구 동산로19ㅣ대표전화 02-577-3887ㅣ 팩스:02-577-3886 l e-mail : ryu3636@seochonews.netㅣ [신문사업등록 : 서울 다, 11074 ] (일간)인터넷신문 제호 :서초뉴스넷 서울특별시 등록일자 2016년 02월 05일ㅣ 보급지역 전국 ㅣ (특수 주간신문) 제호:서초뉴스 서울특별시 등록일자 2016년 02월 05일 ㅣ 보급지역 서초구 ㅣ 편집.발행인:홍장연 ㅣ 후원계좌:농협 301-0187-0841-51 (예금주 홍장연 서초뉴스)ㅣ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대표 발행인의 허가 없이는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, 복사를 금합니다.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.기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대표 발행인의 허가 없이는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, 복사를 금합니다.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.